━ 스무고개, 수많은 이야기 〈11〉 교통 요충지 추풍령 경부선 철도, 경부고속도로, 국도 4호선 뿐만 아니라 지선도로도 추풍령을 고개 중의 으뜸으로 만들었다. 사진 왼쪽의 추풍령면에서 추풍령로·신안로와 만나 추풍령 삼거리를 만드는 작점로가 추풍령저수지와 마암산을 휘감아 돌고 있다. 김홍준 기자 “여기가 거기요. 거기도 매한가지고.…네, 네.” 다방 주인 ...
joongang.co.kr     2021-10-23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017396
《 운하 건설로 육지가 섬이 된 충남 태안군 안면도는 변형된 지형만큼이나 굴절 많은 역사를 안고 있다. 안면송이라고 불리는 훌륭한 적송(赤松) 덕분에 고려와 조선 때는 섬 전체가 ‘왕실의 숲’으로 보호받았지만, 외국 침탈 시기에는 수탈의 대상이 됐다. 섬이 통째로 일본인에게 팔리는 일도 겪었다. 천혜의 관광 자원을 갖춘 안면도 가을 여행은 땅에 얽힌 역사 ...
동아일보     2021-10-22

https://www.donga.com/news/article/all/20211022/109840237/1
강원도 인제 방태산자연휴양림이 단풍으로 물들었다. 휴양림에서 가장 많은 사람이 찾는 이단폭포. “지금 단풍 많이 들었나요?” “절정이 언제쯤이죠?” 강원도 인제군 방태산자연휴양림에는 요즘 이런 문의 전화가 폭주한다. 단풍놀이를 계획하는 사람의 마음은 같다. 이왕이면 절정을 보고 싶은 게다. 방태산(1443m) 단풍은 설악산 못지않게 명성이 자자하다. 저 ...
joongang.co.kr     2021-10-21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016781
‘서해의 하와이’ 충남 태안 가의도 충남 태안의 가의도를 남쪽에서 북쪽으로 내려다본 풍경. 최근 어촌뉴딜 사업을 마친 굿두말 마을의 하얀 벽과 파란 지붕이 그리스의 산토리니를 연상시킨다. 위 잘록한 능선 너머에 신장벌해수욕장이 자리하고, 오른쪽 멀리 안흥외항이 시야에 잡힌다. 충남 태안은 많은 섬을 지니고 있다. 크고 작은 섬들이 흩뿌려져 보석처럼 바다를 ...
국민일보     2021-10-20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924214212&cod ...
꽃과 나무와 바람···숲속 정원서 ‘언택트 힐링’/21만㎡에 23만본 자라는 ‘식물도감’/다양한 산책로 가을 야생화 ‘지천’/황톳길 맨발 산책·바람의 정원서 피톤치드 샤워/조개껍질 줍는 왜목마을 해변엔 아름다운 노을 파노라마 삼선산수목원 전경 인적 없는 산길을 걷는다. 고요함을 깨우는 것은 뺨을 스치는 부드러운 가을바람과 맑게 지저귀는 이름 모를 새들. ...
세계일보     2021-10-17

http://www.segye.com/content/html/2021/10/16/20211016504038. ...
다녀가고 나서 한동안 울림이 계속되는 후유증을 안기는 여행지가 있다. 충남 당진이 그랬다. 가벼운 마음으로 시작한 여행이 묵직해진 건 200년 전 이 땅에 태어나 25의 나이로 순교한 김대건 신부 때문이었다. 신앙을 지키기 위해 4대가 죽임을 당한 숭고한 이야기 앞에 고개가 절로 숙여지고 마음은 절절해졌다. 모든 것이 넉넉해지는 가을날 의미있는 여행길에 ...
매일경제     2021-10-16

http://news.mk.co.kr/newsRead.php?no=981407&year=2021
순교 여정따라 걸으며 내면의 나를 마주하다/김대건 신부 생가있는 솔뫼성지 소나무숲 운치/‘십자가의 길’ 예수의 고난 조각작품으로 표현/‘조선 카타콤’ 신리성지 순교미술관 이국적 풍경·황금들녘엔 가을감성 충만/붉은 벽돌 고딕 양식 합덕성당 계단에선 ‘인생샷’ 신리성지 순교미술관 김대건 신부 생가 프란치스코 교황 ‘가정의 소중함을 깨닫게 하시고, 가족 간에 사 ...
세계일보     2021-10-16

http://www.segye.com/content/html/2021/10/16/20211016503273. ...
문경 월방산 가을 꽃여행 산중턱 봉천사 개미취 군락 해돋이 명소로도 손꼽혀 경북 8경 중 첫손 진남교반 자연과 인공의 조화로구나 올해의 여행 테마는 꽃인 듯합니다. 겨울 동백으로 시작해 벚꽃과 유채꽃이 봄을 장식했습니다. 여름에는 연꽃과 수국이 지천으로 피어 코로나19로 우울했던 사람들의 마음을 위로해줬죠. 단풍의 계절인 이 가을, 경북 문경의 작은 절에 ...
한국경제     2021-10-14

https://www.hankyung.com/life/article/2021101478881
광주광역시 민속문화재 제1호 이장우 가옥에서 찾은 아름다움 ▲ 광주광역시 민속문화재 제1호로 지정된 이장우 기옥. 19세기 말에 지어진 광주 상류층의 호화 저택이다 ⓒ 임영열 타임머신을 타고 먼 과거로 돌아온 듯 시간이 멈춰 있는 곳. 옛사람들의 숨결이 고스란히 남아 있는 고택(古宅)은 우리의 소중한 문화유산이다. 숱한 세월을 견뎌낸 고택에는 우리 조상들 ...
오마이뉴스     2021-10-14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 ...
다자우길⑦ 순천만 갈대길 전남 순천 순천만에 가을이 내려왔다. 순천만 습지 옆의 경관농업 논에 올해도 흑두루미가 새겨졌다. 이 논에서 나는 쌀 대부분이 겨울 철새 먹이로 쓰인다. 깊어가는 가을, ‘다자우길(다시 걷자 우리 이 길)’이 찾아간 고장은 전남 순천이다. 그래, 그 유명한 순천만을 다시 걸었다. 누런 갈대 서걱거리는 갈대밭만큼, 가을을 즐기기에 ...
joongang.co.kr     2021-10-14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014746
17왕자·원손 단종 등 탯줄 담은 ‘조선 최대’ 세종대왕자태실 위치 최근 재현 마무리한 성주읍성은 역사공원 관광 아이콘으로 부상 500년생 왕버들 울창한 성밖 숲 마을 안녕 담겨 군민들 애호 장소 세종대왕 태실은 지난 2003년 3월 6일 사적 제444호로 지정됐다. 왕실에서는 전국 명당에 태 항아리를 안치했는데 그중에서도 성주의 세종대왕자태실 규모가 가 ...
서울경제     2021-10-12

https://www.sedaily.com/NewsView/22SPO6FINL
대관람차와 논밭이 어우러진 SNS 인증샷 성지 삽교호놀이동산 뒷편이 최근 SNS 인증샷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 © 뉴스1 윤슬빈 기자 (충남=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합성 아니야?"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보면, 난생 처음 보는 풍경의 국내여행 사진들이 올라온다. 그만큼 국내 구석구석엔 합성이나, 색 보정을 한 것은 아닌가 의문까지 갖게 ...
뉴스1     2021-10-07

https://www.news1.kr/articles/?4453769
부석사·소수서원…가을에 더 아름다운 영주 어딘가를 우연히 지나는데 노을이 눈으로 보기에도 너무 아깝게 아름다운 적이 있나요? 어두컴컴한 밤에 무섭게 혼자 운전해 가고 있는데 별이 쏟아질 듯한 차창 밖을 보며 감탄해본 적이 있나요? 우리가 여행이란 두 글자로 정의하지 않았지만, 뜻하지 않았던 장소와 평소 잘 다니지 않았던 시간, 그리고 의도하지 않았던 풍광 ...
매일경제     2021-10-05

http://news.mk.co.kr/newsRead.php?no=940705&year=2021
용호정 지난 30년간 필자는 ‘필드가 선생이다’라는 신념을 가지고 전국 여러 곳을 답사 다녔다. 책과 자료에는 없는 정보들이 현장에서 많이 발견되었기 때문이다. 전국을 돌아다니면서 등산화 수십 켤레가 닳았다. 그래서 좋은 등산화를 보면 욕심을 낸다. 현장답사에서 얻고자 하는 정보는 대강 이렇다. 풍수(그 지역 산세가 어떻고 명당이 어디인가), 족보(명문가 ...
조선일보     2021-10-01

http://weekly.chosun.com/client/news/viw.asp?nNewsNumb=00267 ...
[편집자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확산으로 해외여행 길이 막혔다. 답답한 상황이지만 우리나라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다. 정부는 코로나19와의 공존을 선언했다. ‘위드 코로나’ 정책으로 변화될 조짐이 보이면서 국내 관광은 이제 ‘거리두기 관광’으로 방향이 바뀌고 있다. 정부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지키며 떠나는 명 ...
머니투데이     2021-10-01

http://news.mt.co.kr/mtview.php?no=2021093009337826319
■600년 역사 품은 고령 대가야 고분군 562년 신라에 멸망한 704기 봉분 모여있어 내년 유네스코 등재 앞두고 트레킹코스 단장 '선산 김씨 집성촌' 개실마을로 발길 옮기면 가야시대서 조선시대로 '시간 이동'도 가능 경북 고령군 지산동고분군 봉분 위로 물안개가 가득하다. 사진에 보이는 산책로는 역순으로 705호부터 1호 고분까지 총 1.2㎞로 대가야읍을 ...
서울경제     2021-09-28

https://www.sedaily.com/NewsView/22RN2PU62O
인천 섬여행 ④ 굴업도 백패킹 굴업도는 인천에서 최소 3시간 걸리는 먼 섬이다. 이 먼 섬으로 전국에서 배낭 짊어진 백패커가 몰려든다. 특히 섬 남쪽 개머리언덕은 백패킹 성지로 통한다. 유튜버 ‘치도(오른쪽)’, 백패커 ‘채울’과 함께 성지를 순례하고 왔다. 손민호 기자 인천 먼바다에 풍문 같은 섬이 떠 있다. 굴업도(掘業島). 이름도 낯설다. 엎드려 일 ...
joongang.co.kr     2021-09-24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009190
전주 옆 완주는 BTS 덕분에 소문난 여행지가 되었다. BTS가 2019년에 썸머패키지를 촬영한 이후 오성제, 아원고택, 위봉산성 등 사진 찍기 좋은 명소로 발길이 잦아졌다. 그렇지만 BTS 멤버들이 호수를 보면서 하늘을 날은 경각산 패러글라이딩은 상대적으로 잘 모르고 지나치는 경우가 많다. 경각산 패러글라이딩 업체에는 완주군에서 BTS 멤버로 추정되는 ...
매일경제     2021-09-21

http://news.mk.co.kr/newsRead.php?no=905209&year=2021
귀성객 흔히 ▷수도권→비수도권 칭하지만, ▷비수도권→수도권 ▷서울↔경기로 3분할 귀성객 절반 수도권 고향, 연휴 명소 서울 최다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흔히 귀성은 수도권에서 그 바깥지역에 있는 고향을 가는 경우를 떠올리지만 사실은 고향이외의 지역에 살다가 명절에 고향에 가는 것을 말하므로, 서울,인천,경기 지역이 고향인 사람들이 다른 지역에 살다가 ...
헤럴드경제     2021-09-20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210920000087
윤동주 시인의 언덕 아래 한옥책방 청운문학도서관 고즈넉/인왕산 자락길과 부암동 맛집·카페 함께 즐겨/해설사와 함께 하는 한옥마을 북촌 순례길은 한옥길도 강추 청운문학도서관 폭포 고즈넉한 한옥 툇마루에 앉는다. 고색창연한 낮은 담장 위로 날아와 뺨을 스치는 부드러운 바람. 높고 푸른하늘 위를 오가는 새들의 지저귐. 아직 한낮의 태양은 뜨겁지만 매일 뜨고 지 ...
세계일보     2021-09-19

http://www.segye.com/content/html/2021/09/18/20210918504747. ...
1 2 3 4 5 6 7 8 9 10   »